뉴스 > 스포츠

손흥민-기성용, ESPN ‘이 주의 베스트 11’ 선정

기사입력 2018-03-05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손흥민(26·토트넘 홋스퍼)과 기성용(29·스완지시티)이 ESPN이 선정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주간 베스트 11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미국 스포츠매체 ESPN은 5일(이하 한국시간) 지난주 경기 결과를 토대로 4-3-3 포메이션에 기반해 EPL ‘이 주의 베스트 11’을 발표했다. 손흥민과 기성용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29라운드에서의 활약을 인정받은 셈이다.
손흥민은 2경기 연속 멀티골을 기록했다. 1일 로치데일전에 이어 4일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허더즈필드 타운과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멀티골을 달성했다.
손흥민이 기성용과 함께 ESPN 선정 "이 주의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사진=AFPBBNEWS=News1
↑ 손흥민이 기성용과 함께 ESPN 선정 "이 주의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사진=AFPBBNEWS=News1
기성용은 4일 열린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서 1골1도움을 넣으며 팀에 승리를 안겼다.
ESPN은 손흥민에 대해 “한국에 토마스 뮐러라고 불리는 이유를 보여줬다. 토트넘은 유벤투스전을 앞두고 손흥민이 승승장구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기성용에 대해서도 “스완지가 4-1로 압승한 덕분에 13위로 뛰어 올랐다. 기성용은 스완지를 위해 미드필더로 뛰며 골을 넣었다”고 덧붙였다.
기성용. 사진=AFPBBNEWS=News1
↑ 기성용. 사진=AFPBBNEWS=News1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또 버스에서 마스크 난동…경찰에 현행범 체포
  • 태안 코로나19 확진자…부부와 1살 남아
  • 통합 "국민 현명"…여권, 위기감 확산 속 노영민은 유임
  • 새 임대차법 2주…서울 아파트 전세 줄고 월세 늘고
  • 성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무고죄 맞고소"…피해자 측 영상 공개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