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윤성빈, 맨유로부터 유니폼 선물 “YUN 2018”

기사입력 2018-03-05 15: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스켈레톤 윤성빈(25)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부터 유니폼을 선물 받았다.
윤성빈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드 트래포드에서 온 선물"이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윤성빈은 'YUN', '2018'이 새겨진 유니폼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올드 트래포드는 맨유의 홈 구장이다. 윤성빈은 이날 맨유로부터 맞춤 유니폼을 선물받은 것으로 보인다.
윤성빈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부터 유니폼을 선물받았다. 사진=윤성빈 인스타그램
↑ 윤성빈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부터 유니폼을 선물받았다. 사진=윤성빈 인스타그램
윤성빈은 맨유의 열렬한 팬으로 알려져있다. 맨유 역시 윤성빈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낸 적이 있다.
지난 2월 19일 맨유는 공식 SNS에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스켈레톤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윤성빈

선수! 그간 흘린 땀과 눈물이 값진 결실로 이어졌네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팬이기에 더욱 자랑스럽습니다. 언젠가 올드 트래포드에서 만날 수 있길 빕니다”고 글을 남겼다.
윤성빈은 평창올림픽 남자 스켈레톤에서 아시아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걸며 돌풍을 일으켰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북한도 폭우 비상…사전 통보 없이 임진강 황강댐 방류
  • 오늘 수도권 주택 공급 확대방안 발표…50층 재건축 허용하나
  • LA 총영사관 긴급 폐쇄…민원실 직원,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
  • 산사태 취약 강원영서 300mm 예고…주민들 초긴장
  • 가평 펜션 산사태로 매몰…외할머니·엄마·손자 3대 참변
  • 가정집 서랍에 물 한가득…경기북부 물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