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삼성에 1점차 승리…김진욱 kt 감독 “마지막 집중력 고무적”

기사입력 2018-03-13 16:15

[매경닷컴 MK스포츠(수원) 안준철 기자] kt위즈가 삼성 라이온즈와의 시범경기 첫 경기에서 기분좋은 승리를 거뒀다.
kt는 13일 수원 위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2018 KBO리그 시범경기 개막전에서 3-2로 승리했다. 2회초 삼성에 먼저 점수를 줬지만, 3회 윤석민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든 뒤, 6회에는 무사 2,3루 상황에서 강백호의 2루 땅볼로 2-1로 역전에 성공했다. 삼성은 8회초 배영섭의 솔로홈런으로 다시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지만, kt는 8회말 2사 만루 찬스에서 오태곤이 밀어내기 볼넷을 골라 결승점을 만들었다.
3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삼성과 kt의 경기에서 kt가 삼성에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kt 강백호가 승리 후 김진욱 감독과 하이파이브를 ...
↑ 3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시범경기 삼성과 kt의 경기에서 kt가 삼성에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kt 강백호가 승리 후 김진욱 감독과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사진(수원)=김재현 기자
경기 후 김진욱 감독은 “스프링캠프 귀국 후 시차적응이

아직 덜 된 상태에서 첫 시범경기를 맞아 선수들이 컨디션을 잘 끌어올렸다”며 “1점 차 승부에서 마지막에 집중력을 발휘한 게 고무적이다. 고영표는 경기 전 베스트 컨디션 아니라고 했는데 타자와의 승부욕과 경기 풀어가는 능력이 좋아졌음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