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롯데 고효준, 우측 옆구리 부상…복귀까지 4주 소요

기사입력 2018-03-14 15:18 l 최종수정 2018-03-14 16: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부산) 황석조 기자] 롯데 좌완불펜 고효준(36)이 오른쪽 옆구리 부상으로 시즌 초반 결장이 불가피하게 됐다.
롯데는 14일 “고효준이 캠프에서 귀국 한 뒤부터 우측 옆구리에 통증을 호소했다. 이후 MRI와 CT촬영을 한 결과 옆구리 내복사근 부분파열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고효준은 2주 뒤 재검을 받을 예정이다. 관리하며 등판할 수 있는 부위지만 롯데와 고효준은 완전한 회복을 먼저 하기로 결정했다. 회복에 돌입할 고효준의 복귀에는 4주 정도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지난 시즌까지 KIA에서 불펜요원으로 뛰었던 고효준은 2차 드래프트 때 롯데의 선택을 받고 유니폼을 갈아입었다.
롯데 고효준(사진)이 옆구리 부상으로 시즌 개막을 함께하지 못한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 롯데 고효준(사진)이 옆구리 부상으로 시즌 개막을 함께하지 못한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카타르] 기뻐서 그만...케이로스 감독 목 조른 아즈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