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개막전 승리 힐만 감독 “불펜이 잘 막아준 게 승리요인”

기사입력 2018-03-24 1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안준철 기자] SK와이번스가 2018 KBO리그 개막전에서 승리했다.
힐만 감독이 이끄는 SK는 24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2018 KBO리그 개막전서 6-5로 이겼다. 5-5로 팽팽하던 7회말 김동엽이 솔로포를 쏘아올리며 경기를 잡아냈다. 이로써 SK는 2013시즌 이후 개막전 5연패를 끊었다.
24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릴 예정인 "2018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SK 와이번스의 개막전에 앞서 SK 힐만 감독이 취재진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인천)=김영...
↑ 24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릴 예정인 "2018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SK 와이번스의 개막전에 앞서 SK 힐만 감독이 취재진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인천)=김영구 기자
다만 이날 SK 선발 메릴 켈리는 5이닝 6피안타 3볼넷 10탈삼진 4실점(3자책)으로 개막전 최다탈삼진 타이기록을 세웠지만 승리 투수가 되지 못했다. 6-5가 된 뒤 8회부터 윤희상, 박정배가 1이닝씩 나눠 던지며 무실점으로 막은 장면은 인상적이었다.
경기 후 힐만 감독은 "오늘 볼넷을 효율적으로 이용해 경기를 유리하게 이끌 수 있었고, 김동엽의 홈런이 승부를 갈랐다"며 "경기 초반 타자들이 집중력 있는 스윙이 이어졌으나, 후반에 흐트러진 타선의 집중력은 다음 경기를

대비해 계속 보완해야 할 부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늘 불펜이 어려운 상황에서 잘 막아준 부분이 승리의 요인"이라며 "특히 박정배의 자신있는 피칭이 중요한 경기에서 세이브를 가져왔다. 개막전 5연패를 끊고 개막전 승리를 가져와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남욱, 원주민 만나 "인허가 확신…비선과 얘기하고 있다"
  • [단독] "4살 아들 팔꿈치 빠져"…어린이집 학대 의혹 수사
  • [단독] 동거녀 폭행하고 CCTV까지…지옥으로 변한 동거
  • [단독] 용산 부촌에서 10대 절도…미 대사관 직원 차량 털어
  • 추미애 "내가 쥴리 키운다고? 지난해 윤석열 키웠다더니"
  • '여성=젖소' 묘사한 서울우유 광고…논란되자 동영상 '비공개' 전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