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블락, 범가너 대신해 SF 개막전 선발 출격

기사입력 2018-03-26 04:11 l 최종수정 2018-03-26 04: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에이스를 잃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새로운 개막전 선발을 지목했다.
'NBC스포츠 베이에어리어' 등 현지 언론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브루스 보치 감독의 발표를 인용, 좌완 타이 블락(27)이 개막전 선발로 나선다고 전했다.
블락은 오는 30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LA다저스와의 시즌 개막전에서 클레이튼 커쇼와 선발 대결을 벌인다.
타이 블락은 매디슨 범가너를 대신해 개막전에 나선다. 사진=ⓒAFPBBNews = News1
↑ 타이 블락은 매디슨 범가너를 대신해 개막전에 나선다. 사진=ⓒAFPBBNews = News1
원래 이 자리는 매디슨 범가너의 자리였다. 그러나 범가너는 시범경기 등판 도중 타구에 왼손을 맞아 골절되는 부상을 입으면서 등판이 불가능해졌다.
2012년 드래프트 5라운드 지명 선수인 블락은 2016년 빅리그에 데뷔했다. 지난 시즌은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메이저리그에서만 163 2/3이닝을 던졌다. 선발 24경기, 불펜 10경기를 던지며 4.78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그는 개막전 상대 다저스를 상대로도 강한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7경기(선발 4경기)에 등판해 2승 2패 평균자책점 2.23의 성적을 기록중이다.
한편, 범가너는 하루 전 애리조나에서 수술을 받았다. 도널드 쉐리던 박사의 집도 아래 진행된 이 수술은 부러진 다섯번째 손바닥뼈에 세 개의 핀을 박는 수술이

었다. 한 달 뒤 핀을 제거하며, 그로부터 2주 뒤 투구 훈련을 재개할 예정이다.
보치 감독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회복에 두 달 정도가 소요될 것이라고 얘기했지만,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은 자이언츠 구단 내부에서는 12주 공백까지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greatnemo@maek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더좋은미래, 이낙연 대 김부겸 '우려'…출마 자제 권유할까
  • 인천서 확진자 7명 추가…3명 '리치웨이' 연관
  • 재난지원금 예산 95.2% 지급…오늘 신청마감
  • 김해영 또 '금태섭 징계' 비판…이해찬 "민주적 당운영"
  • "새 잃어버려서" 8세 가사도우미 때려죽인 부부
  • 진중권 "이수진, 법관 탄핵을 사적 복수에 이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