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SK 치어리더 `오늘의 미친 선수는 노수광` [MK포토]

기사입력 2018-04-25 23:15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 김재현 기자] 25일 오후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벌어진 2018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에서 SK가 연장 접전 끝에 두산을 꺾고 전날 패배에 설욕했다.
SK는 6:6 동점이던 연장 10회 말 노수광의 역전 끝내기 스퀴즈 번트로 승부를 결정지었다.
SK 치어리더가 선수들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패한 두산은 2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basser@maeky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