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BO리그, 신한은행 예・적금 상품을 통해 본 인기구단은?

기사입력 2018-05-14 14: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인 신한은행이 출시한 ‘2018 신한은행 KBO리그 예・적금’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신한은행 KBO리그 예・적금’은 KBO리그 10개 구단 중 고객이 응원하는 구단을 선택해 가입하는 1년제 상품으로 선택한 구단의 상품 가입자 수, 정규시즌 최종 승률, 포스트시즌 진출 성적 등에 따라 우대금리가 적용된다. 또한 응원하는 구단으로 상품명을 정하고, 통장에 응원메시지를 지정하는 등 팬들에게 야구와 금융이 합쳐진 색다른 재미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MK스포츠 DB
↑ 사진=MK스포츠 DB
3월 출시 이후 지난 두 달 간 ‘신한은행 KBO리그 예・적금’ 판매 현황을 보면 가장 인기있는 구단과 올 시즌 우승을 희망하는 구단이 어디인지 추측할 수 있다. ‘신한은행 KBO리그 적금’에서 가장 많은 고객이 가입한 구단은 현재 리그 선두를 달리는 두산 베어스며, 다음은 지난해 우승팀 KIA 타이거즈다. 두산 베어스 적금과 KIA 타이거즈 적금은 각각 1만6446명, 1만5725명의 고객들이 가입해 KBO리그의 최고 인기 구단임을 증명하고 있으며, 더불어 많은 야구 팬들이 두 구단의 선전과 우승을 기원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LG 트윈스와 롯데 자이언츠 등 두터운 팬층을 가지고 있는 구단의 적금 가입좌수가 상위권을 기록하고 있으며, 올 시즌 홈런포가 폭발하며 선두 싸움을 벌이고 있는 SK 와이번스 적금 가입좌수 또한 높은 기록을 나타내 구단 성적에 대한 팬들의 기대도 엿볼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 KBO리그 예・적금’ 상품을 통해 많은 야구 팬들이 KBO리그를 아끼고 있는 모습을 확인하고 있다”며 “더불어 신한은행이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로서 야구 팬들이 좋아하는 구단을 응원하는 새로운 채널로의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KBO리그 예・적금 상품을 가입하는 야구 팬들을 위해 5월 31일까지 추첨을 통해 ▲골드바 10돈(1명) ▲골드바 3돈(10명) ▲야구 예매권(구단 별 20명, 매월 200명씩 총 600명) 등 푸짐한 경품을 증정한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사상 첫 '서울특별시기관장'…장지는 경남 창녕군
  • 다주택자 취득세·양도세 '폭탄'…"집 사지 마라"
  • [단독] "n번방 봤다"고 자랑한 남성…수사해 보니 불법 촬영물 소지
  • 고 최숙현 선수 가해자 '팀 닥터' 안 모 씨 체포
  • 200mm 폭우에 물바다 된 부산…차도 떠내려가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부검 없이 유족에 인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