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축구대표팀, 21일 서울광장서 출정식…전설 대거 참석

기사입력 2018-05-17 11:25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오는 6월 열릴 2018 FIFA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할 한국 축구대표팀이 출정식을 갖는다.
대표팀은 21일 오전 11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첫 소집을 겸하는 출정식을 가질 예정이다.
식전 공연에 이어 선수단이 참석하는 무대행사는 12시 30분부터 시작되며, KBS1, MBC, SBS 공중파 3사를 통해 동시 생중계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월드컵 출전을 앞두고 21일 출정식을 갖는다. 사진=옥영화 기자
↑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월드컵 출전을 앞두고 21일 출정식을 갖는다. 사진=옥영화 기자
월드컵을 앞둔 대표팀의 소집 행사를 별도로 기획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에는 숙소나 파주NFC에 바로 모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기성용 손흥민 등 태극전사들이 특별히 제작한 단복을 입고 레드카펫과 무대 위에서 런웨이로 팬들에게 인사하면서 시작한다.
또 역대 월드컵에서 활약한 차범근 최순호 홍명보 서정원 최진철 이운재 등 한국 축구

의 살아있는 전설들도 참석해 후배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한국대표팀의 월드컵 선전을 기원하는 응원가도 발표된다.
대한축구협회는 러시아 월드컵 응원 슬로건 ‘We, The Reds!”가 적힌 새 머플러를 행사에 참석하는 축구팬 1천명에게 무료로 배포할 계획이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