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피파온라인4, 17일 12시 전격 공개…어떤 게 달라졌나

기사입력 2018-05-17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오픈 전부터 주목을 받았던 PC 온라인게임 ‘피파온라인4’가 오픈했다.
넥슨은 17일 ‘피파온라인4’의 공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1시 공개 예정이었으나 최종 점검 과정에서 추가 작업이 필요하다고 판단, 3시간 뒤인 오후 2시에 공개하기로 계획을 바꿨다. 하지만 넥센은 약 1시간 뒤 “DB 작업이 완료돼 낮 12시에 오픈했다. 기다려주신 분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피파온라인4'는 출시 전까지만 해도 사전 등록자만 500만 명이 넘을 정도로 주목을 받았다. 지난 버전에 비해 PC 온라인 환경에 최적화된 엔진을 장착해 한 층 더 좋아진 그래픽으로 전략적인 게임을 할 수 있게 만들어졌다. 이용자는 지난 시리즈에 비해 생동감 있는 게임을 할 수 있게 됐다.
피파온라인4. 사진=넥슨
↑ 피파온라인4. 사진=넥슨
특히 이번에는 이용자가 원하는 대로 전략수비를 할 수 있고 팀 전술, 개인 전술, 감독 선호 포메이션 등 다양한 전술을 활용할 수 있다.
넥슨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이 원활하지 않은 현상이 있으면 실행 중인 게임을 종료하고 홈페이지에서 로그아웃한 뒤 다시 로그인해 이용해달라”고 전했다. 또한 “구단주명이 생성되지 않거나 게

임 실행이 불가할 경우 기존 CBT 게임을 삭제한 뒤 재설치하면 된다”고 당부했다.
이어 “총 4차례의 테스트를 통해 개선 작업이 이뤄졌다.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피파온라인4를 오픈할 수 있었다.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상의 서비스를 약속하겠다”고 전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