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한국 스웨덴전 무승 확률 81%…김신욱이 ‘신태용 트릭’?

기사입력 2018-06-18 13:18 l 최종수정 2018-06-18 17:52

한국 스웨덴전 대비 훈련에 임하는 김신욱. 사진=MK스포츠 제공
↑ 한국 스웨덴전 대비 훈련에 임하는 김신욱. 사진=MK스포츠 제공


한국-스웨덴 월드컵 서전은 12년 만에 참가하는 스웨덴이 9회 연속 본선에 임하는 한국보다 2.84배 우월한 전력을 보유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는 18일 오후 9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한국-스웨덴이 치러진다.

스포츠방송 ESPN이 자체 알고리즘 ‘사커 파워 인덱스’로 러시아월드컵 1라운드 직전 공개한 승률은 한국 19%-스웨덴 54%다.

러시아월드컵 직전 FIFA 랭킹은 한국이 57위, 스웨덴이 24위다. 상대 전적은 2무 2패로 한국은 스웨덴을 A매치에서 꺽은 적이 없다.

FIFA 공식 홈페이지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프리뷰는 한국이 스웨덴을 맞아 기존 주전 공격진 손흥민(토트넘)·황희찬(잘츠부르크)뿐 아니라 김신욱(전북)도 스타팅으로 나설 것으로 내다봤다.

이러한 전망에는 통계회사 ‘옵타 스포츠’ 제휴회사로 유명한 영국 축구 매체 ‘후스코어드닷컴’도 같은 시각을 보였다.

손흥민·황희찬·김신욱 동시 기용은 이론적으로는 충분히 현실성이 있다. 김신욱은 최전방공격수로 쓰임새가 한정된 197㎝의 장신 포워드라는 인식과 달리 세컨드 스트라이커도 소화한다.

황희찬과 손흥민은 좌우 날개와 센터포워드를 겸한다. 전술과 호흡이 뒷받침된다면 김신욱과 유기적인 움직임을 펼칠 수 있다.

스웨덴은 마르쿠스 베리(알아인)와 빅토르 린델뢰프(맨유)가 공격과 수비의 중추다. 베리는 2009 유럽축구연맹(UEFA) 21세 이하 선수권 우승 멤버로 당시 득점왕과 베스트11을 석권했다.

마르쿠스 베리는 2016-17 그리스 슈퍼리그 및 2017-18 아랍에미리

트 프로리그 득점왕으로 이번 시즌까지 2년 연속 고감도 골 감각을 선보였다. 빅토르 린델뢰프는 2016년 UEFA 챔피언스리그 기량발전 베스트11에 선정됐다.

한국은 스웨덴에 이어 24일 멕시코, 27일에는 독일과 러시아월드컵 2, 3차전에 나선다. FIFA 랭킹은 독일이 1위, 멕시코는 15위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