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반 슬라이크, 9경기 만에 KBO리그 데뷔 홈런

기사입력 2018-08-11 20: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이상철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의 외국인 타자 스캇 반 슬라이크(32)가 KBO리그 9경기 만에 첫 홈런을 쏘아 올렸다.
반 슬라이크는 11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 7번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그리고 네 번째 타석인 7회초 2사 주자가 없는 가운데 진명호를 상대로 홈런을 쳤다.
앞선 세 번의 타석에서 볼넷 두 개만 얻었던 반 슬라이크는 결정적인 한 방을 터뜨렸다. 두산은 반 슬라이크의 홈런에 힘입어 5-2로 달아났다.
두산 베어스의 외국인 타자 스캇 반 슬라이크. 사진=김영구 기자
↑ 두산 베어스의 외국인 타자 스캇 반 슬라이크. 사진=김영구 기자

지미

파레디스의 대체 외국인 타자로 두산과 계약한 반 슬라이크는 부진에 빠졌다. 6경기 만에 2군행 통보를 받았다. 3주간 2군 생활을 마치고 9일 1군에 복귀했다.
반 슬라이크는 타점도 추가했다. 데뷔전이었던 7월 8일 삼성 라이온즈전 이후 34일 만이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기름 떨어진 주유소 하루 사이 3배…"군 탱크로리 투입"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한파 속 암흑' 서울 송파구 5,500세대 대규모 아파트 정전…16명 승강기 갇히기도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조규성 멀티골' 새 역사 쓴 카타르 월드컵 경기 공 못챙긴다…왜?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