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충격의 실점'…골키퍼 송범근, 경기 끝나고 SNS 비공개 전환

기사입력 2018-08-18 08:28 l 최종수정 2018-11-16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송범근이 한국과 말레이시아 경기 직후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습니다.


한국은 어제(17일) 인도네시아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의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패배했습니다.

이날 골키퍼 송범근은 전반 5분 만에 어이없는 실수로 선제골을 헌납하며 불안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상대 골키퍼의 골킥이 페널티지역 앞까지 날아와 크게 튀어 올랐고, 송범근이 뛰어나와 잡았지만 착지 과정에서 수비수 황현수와 엉키면서 넘어

졌습니다.

송범근이 넘어지면서 볼을 놓치자 쇄도하던 말레이시아의 무함마드 사파위 라시드가 재빨리 볼을 낚아채 텅 빈 골대에 볼을 집어넣었습니다.

이에 경기 직후 송범근의 이름이 실검 순위에 올랐습니다. 또한 경기 시작까지만 해도 공개 였던 송범근의 인스타그램이, 경기가 끝난 후 오늘(18일) 오전 비공개로 전환됐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영상단독] "손가락 지져 지문 없애"…아동 학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