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8 아시안게임] ‘AG 첫 출전’ 레슬링 조효철, 금메달 쾌거

기사입력 2018-08-22 22:54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아시안게임에 첫 출전한 조효철(32·부천시청)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조효철은 22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JCC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레슬링 남자 그레코로만형 97kg급 결승에서 샤오 디(중국)를 5-4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1피어리드에서 선취점을 얻어냈지만 반격을 허용하며 1-4로 뒤졌다. 조효철은 2피어리드에서 4점짜리 업어치기를 성공시켜 5-4로 극적 반전을 일궜다.
리드

를 지킨 조효철은 첫 출전한 국제대회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8강전 도중 왼쪽 눈썹이 찢어지는 부상을 입어 붕대를 감고 경기에 출전했고, 부상 투혼 끝에 최고의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
이로써 한국 레슬링은 금메달 2개, 동메달 5개로 마무리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