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8아시안게임] 김혜진, 中 선수에 구타피해…생애 첫 AG 날벼락

기사입력 2018-08-23 19: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018아시안게임 김혜진 여자수영 평영 100m 예선 모습. 사진(인도네시아 자카르타)=AFPBBNews=News1
↑ 2018아시안게임 김혜진 여자수영 평영 100m 예선 모습. 사진(인도네시아 자카르타)=AFPBBNews=News1


2018아시안게임 김혜진이 경기를 준비하다가 중국 선수에게 폭행을 당하는 불상사가 생겼다. 이 여파로 생애 첫 아시아경기대회 마지막 종목 예선탈락을 하고 말았다.

김혜진은 2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 스포츠단지에서 열린 2018아시안게임 여자수영 평영 50m 예선에서 32초44로 전체 11위에 그쳐 상위 8명이 출전하는 결선 합류 자격을 얻지 못했다.

SBS는 김혜진이 2018아시안게임 여자수영 평영 50m 예선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아직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중국 선수에게 맞았다고 단독 보도했다.

김혜진은 2018아시안게임 여자수영 100m를 5위로 마쳤기 때문에 50m 예선 통과로 결선에서 후회 없는 마지막 경기를 펼치고 싶은 의지가 컸을 것이다.

그러나 경기 당일 중국 선수에게 가볍지 않은 구타를 당한 영향을 극복하기엔 주어진 시간이 너무 짧았다.


김혜진은 2011년 국제수영연맹(FINA) 경영월드컵 시리즈에서 평영 100m 금2 및 200m 금1로 전성기를 구가했으나 아시안게임과의 인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지만 유종의 미를 맺기 위해 기울였던 노력을 실전에서 펼치려는 찰나 느닷없이 중국 선수에게 당한 폭행은 2018아시안게임 일정을 허망하게 마칠 수밖에 없게 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성폭행당했어도 같은 아파트에…피해자, 고통 호소
  • 상온 노출 백신 접종 1명 이상 반응…코로나·독감 동시 감염 3건 보고
  •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 원…100조 원 청약 몰리나?
  • 해변서 모래 놀이 하던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문 대통령 "이유 불문하고 송구"…"김정은 사과는 각별한 의미"
  • [단독] "왜 연락 안 돼"…고교 후배 납치해 폭행·협박한 일당 구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