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형준,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단독 선두…최경주는 컷 탈락

기사입력 2018-10-26 22: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이형준(26·웰컴저축은행)이 대회 단독 선두에 오르며 우승 가능성을 높였다.
이형준은 26일 경남 김해시 정산 컨트리클럽 별우/달우코스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1개를 쳤다.
5타를 줄인 이형준은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하며 단독 선두에 올랐다. 이번 시즌 우승을 신고하지 못 한 이형준은 시즌 첫 승이자, 통산 5승째를 노리고 있다.
이형준이 KPGA 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올라 시즌 첫 승 가능성을 높였다. 사진=KPGA 제공
↑ 이형준이 KPGA 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올라 시즌 첫 승 가능성을 높였다. 사진=KPGA 제공
대회 호스트이자, 선수로서 출전한 최경주(48·SK텔레콤)는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치며 중간합계 8오버파 152타

로 공동 98위에 그쳤다. 본선에 진출하지 못 했다.
그러나 갑상샘 수술을 받은 뒤 수개월 만에 필드에 오른 최경주는 성적은 좋지 못 해도 건강한 모습을 보이며 뜻 깊은 자리를 빛냈다.
최경주는 다음 시즌 PGA 투어 복귀를 노리며 몸만들기에 돌입할 예정이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선진국 클럽' G7…G20과 차이는?
  • "KBS 女화장실 몰카 용의자 개그맨 박대승"
  • [단독] 자가격리자에 '출근자 모집' 문자보내
  • 경기도 곳곳 소규모 집단감염 확산
  • [단독] 횡단보도 건너던 보행자, 오토바이에 사망
  • 미 주방위군 'LA 한인타운'에 병력 배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