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IA팬들, `임창용 방출`에 항의 집회…"김기태 퇴진하라"

기사입력 2018-10-27 13: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KIA 임창용 방출 책임 김기태 퇴진하라" [출처 = 연합뉴스]
↑ "KIA 임창용 방출 책임 김기태 퇴진하라" [출처 = 연합뉴스]
뿔난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팬 50여명이 27일 오전 10시 30분께 광주 서구 챔피언스필드 앞에 모여들었다.
지난 24일 베테랑 투수 임창용(42)을 방출한 김 감독과 구단에 단체로 항의하기 위한 집회에 참여하기 위해서다.
집회 장소 한쪽에는 '기아타이거즈의 명복을 빕니다', '기태는 가시지만, 기아는 영원하다' 등 글귀가 적힌 조화를 세워뒀다.
팬들은 주최 측에서 나눠주는 마스크를 나눠쓰고 "김기태 아웃"을 목청껏 외쳤다.
뿔난 팬 항의받는 KIA 김기태 감독 [출처 = 연합뉴스]
↑ 뿔난 팬 항의받는 KIA 김기태 감독 [출처 = 연합뉴스]
팬들은 김 감독에게 "연봉과 상관없이 선수로 계속 뛰고 싶다는 임창용 선수의 입장을 듣고 눈물이 날 것 같았다"며 "팬들이 수긍하고 알아들을 수 있게 방

출 이유를 설명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프로의 세계에서 실력이 없다면 당연히 방출돼야 한다"며 "하지만 신인선수 중 시속 140㎞를 던지는 선수가 있느냐"고 따져 물었다.
그러면서 "임창용 선수의 방출 선언을 즉시 철회하고 새로운 길을 모색하라"고 요구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울산 물고문 학대' 공분 확산…재판 3번 미룬 검찰도 고심
  • "영국발 변이 치명률도 높여"…남아공 변이는 백신 무력화?
  • '방학 하루 전 무단폐교' 은혜초…"학생 1인당 300만 원 배상"
  • 거제 해상서 10명 탑승한 대형선망 침수…해경 구조 중
  • 몽골인 집단 폭행 사망 '집행유예'…알고 보니 "폰번호 헌팅"
  • '경칩' 이젠 옛말…온난화에 남녘은 벌써 "개굴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