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헤이더-디아즈, 올해의 불펜 투수 선정

기사입력 2018-10-28 08: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밀워키 브루어스의 조시 헤이더, 시애틀 매리너스의 에드윈 디아즈가 올해의 불펜 투수에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28일(한국시간) 두 선수를 양 리그 올해의 불펜 투수로 선정, 발표했다. 두 선수는 이날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월드시리즈 4차전을 앞두고 시상식을 가질 예정이다.
헤이더는 이번 시즌 55경기에 등판, 81 1/3이닝을 던지며 6승 1패 평균자책점 2.43을 기록했다. 이닝당 출루 허용률 0.811 30볼넷 143탈삼진의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했다. 17차례 세이브 기회에서 12세이브를 올렸다.
올해의 불펜 투수에 선정된 헤이더와 디아즈. 사진=ⓒAFPBBNews = News1
↑ 올해의 불펜 투수에 선정된 헤이더와 디아즈. 사진=ⓒAFPBBNews = News1
팀의 내셔널리그 중부 지구 우승에 기여한 그는 포스트시즌에서도 7경기에 등판, 10이닝 5피안타 1볼넷 16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디아즈는 73경기에 등판, 73 1/3이닝을 소화하며 평균자책점 1.96 이닝당 출루 허용률 0.791 17볼넷 124탈삼진을 기록했다. 61차례 세이브 기회에서 57개의 세이브를 성공시키며 아메리칸리그 세이브 부문 1위에 올랐다.
올해의 구원 투수상은 아메리칸리그는 마리아노 리베라, 내셔널리그는 트레버 호프먼의 이름을 따서 시상을 진행한다. 두 전설적인 불펜 투수를 포함, 데

니스 에커슬리, 롤리 핑거스, 브루스 수터, 존 프랑코, 빌리 와그너 등 현역 시절 이름을 날렸던 불펜 투수들이 패널로 참가해 투표로 수상자를 선정한다.
2005년부터 2013년까지는 한 명만 선정했지만, 2014년부터 양 리그에서 한 명씩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