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BO, PO 2차전서 넥센 샌즈에 중지로 욕한 SK 김성현에 경고 [PO2]

기사입력 2018-10-28 1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안준철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가 경기 중 넥센 히어로즈 외국인 선수 제리 샌즈에 손가락 욕을 한 SK와이번스 내야수 김성현에게 경고 조치를 내렸다.
SK는 28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넥센 히어로즈와 2018 KBO 플레이오프(5전 3선승제) 2차전을 가졌다. 경기 결과는 홈런 3방을 앞세운 SK의 5-1 승리로 끝났다.
하지만 경기 중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했다. 3회초 박병호의 유격수 병살 처리 과정에서 샌즈의 다소 깊숙한 슬라이딩 후 SK 2루수 강승호가 넘어지자, SK 유격수 김성현이 중지를 세우는 욕을 샌즈에게 했다. 이후 벤치클리어링이 벌어졌다. 전날 1차전에 이어 두 번째 벌어진 벤치클리어링이었다.
2018 프로야구 플레이오프(PO)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28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5회 김강민의 역전 솔로 홈런과 이...
↑ 2018 프로야구 플레이오프(PO)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28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SK 와이번스는 5회 김강민의 역전 솔로 홈런과 이재원의 투런포 등에 힘입어 5-1로 승리했다. 승리한 SK 김성현이 힐만 감독과 주먹을 맞대고 있다. 사진(인천)=옥영화 기자
KBO는 28일 경기 종료 후 “경기 중 손가락 욕설

을 한 SK 김성현에게 경고 조치를 내렸다”며 “‘경기 중 선수단 행동 관련 지침’으로 욕설 및 경기 중 관객, 심판, 상대구단 선수단에게 위화감과 불쾌감을 주는 언행을 금지하고 있으며, 향후 유사한 사례가 재발될 경우 엄중 처벌할 방침이다”라고 설명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30년 동안 정대협에 이용당해…김복동 할머니까지 이용"
  • [단독] 시민 폭행하고 소란 피운 현직 경찰관
  • "인기색상 품절" 스타벅스 가방 '리셀링' 극성
  • "마스크 안 쓰면 택시, 버스 승차거부 허용"
  • 민주 "수사 후 입장 결정" 윤미향은 '침묵'
  • 문 대통령 "전시 재정 필요…3차 추경안 처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