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장현수 명단제외, 봉사활동 조작에 자숙…축구팬 “퇴출감” 분노

기사입력 2018-10-29 05: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장현수 명단제외 봉사활동 조작 시인 사진=MK스포츠
↑ 장현수 명단제외 봉사활동 조작 시인 사진=MK스포츠
[MBN스타 대중문화부] 장현수 명단제외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장현수가 봉사활동 조작에 대해 시인하자 축구 팬들의 분노가 높아지고 있다.

28일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장현수가 ‘폭설 내린 날 봉사활동 확인서’를 조작한 사실을 시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하 의원은 지난 23일 진행된 병무청 국정감사에서 장현수가 ‘폭설 내린 날 봉사활동 확인서’를 제출해 국회 요구 자료를 거짓으로 증빙한 점을 꼬집었다.

장현수가 봉사활동 조작 의혹에 대해 사실을 인정하자 대한축구협회는 곧바로 입장을 전달했다.

대한축구협회는 내달 호주에서 열리는 호주, 우즈베키스탄과의 두 차례 친선경기에 참가할 대표팀 명단에서 장현수를 제외하기로 결정한 것.

장현수는 봉사활동 조작을 한 점에 대해 깊이 반성한다며 자숙에 들어가겠다고 사과했다.

그러나 축구팬들의 원성은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얼렁뚱땅 넘어가는

듯한 분위기에 이를 꼬집고 나선 것.

축구팬들은 “뭐 별일 아닌식으로 넘어가려는게 너무어이없다” “국대에서 영원히 안보기를 바란다” “중앙수비는 김민재 김영권 또 후보로 윤영선으로 쭈욱가라” “얼렁뚱땅 넘길생각하지마라” “평생 박탈하고 군대도 가라” “이거 퇴출감 아니냐” 등의 의견을 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기부금, 밥값으로 못 쓴다는 최민희에 누리꾼들 '부글부글'
  • 화성 폐가에서 남녀 4명 변사체 발견
  • 한명숙 사건, 검찰 해명에도 '미궁' 속으로
  • 민경욱 "내 몸 수색한 검사가 부정선거…"
  • 경주 스쿨존 사고 뭐길래…SNS서 '일파만파'
  • 백악관 사이트에 "문 대통령 구속해야" 글이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