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례적인 2일 연속 벤치클리어링…新라이벌로 떠오른 넥센-SK

기사입력 2018-10-29 06: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2018 KBO 플레이오프가 다른 의미에서 뜨거워지고 있다. 1차전에 이어 2차전에서도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했다. 선수들이 예민한 포스트시즌임을 감안하면 이해가 되는 부분도 있지만, 당사자가 SK와이번스와 넥센 히어로즈라는 점에서 흥미롭다.
포스트시즌에서 이틀 연속 벤치클리어링은 이례적인 일이다. 지난 27일 인천에서 열린 1차전에서 양 팀은 벤치를 깨끗하게 비웠다. 넥센 선발 제이크 브리검의 공이 SK타자들의 몸쪽으로 형성되면서 긴장감이 고조됐고, 3회말 무사 1루에서 김강민이 사구로 출루해 무사 1, 2루가 됐다. 한동민이 삼진으로 물러나 1사 1, 2루로 바뀐 상황에서 최정에 연거푸 볼 3개를 던진 브리검이 4구째를 머리쪽으로 던지면서 일이 커졌다. 공을 피한 최정이 배트를 마운드 쪽으로 던졌고,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했다. 최정은 경고 조치를 받았다.
2018 프로야구 플레이오프(PO)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28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3회초 1사 1,2루 넥센 박병호 타석 때 1루주자...
↑ 2018 프로야구 플레이오프(PO) 2차전 넥센 히어로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28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3회초 1사 1,2루 넥센 박병호 타석 때 1루주자 샌즈가 2루에서 아웃되면서 SK 강승호와 충돌, 벤치클리어링이 벌어졌다. 넥센 샌즈와 SK 로맥 등과 날카로운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사진=옥영화 기자
28일 2차전에서는 3회초 넥센의 1사 1,2루 찬스에서 나왔다. 넥센 4번 박병호가 유격수 방면으로 타구를 날렸고, SK 유격수 김성현이 공을 잡아 2루로 던졌다. SK 2루수 강승호는 바로 1루로 던져 병살 플레이를 완성했다. 하지만 강승호는 1루로 공을 던진 뒤 쓰러졌다. 넥센 1루주자 제리 샌즈의 2루 슬라이딩에 걸려 넘어졌기 때문이다. 이후 양 팀 선수들은 다시 한번 맞붙었다. 샌즈의 슬라이딩이 과격하지 않았냐는 SK 선수들의 항의와 김성현의 손가락 욕설이 나왔다. 샌즈도 흥분했고, 또 다시 벤치를 비웠다. 경기 후 KBO는 김성현에 경고 조치를 내렸다. SK선수들은 샌즈가 먼저 욕설을 했다고 주장했다. 어쨌든 당사자인 최정과 김성현은 후회의 반응을 나타냈다.
1, 2차전 승자는 모두 SK였다. SK는 1차전 홈런 4방을 앞세워 10-8로 짜릿한 끝내기 승리를 거뒀고, 2차전도 홈런 3방을 앞세워 5-1로 경기를 잡았다. SK는 한국시리즈 진출까지 1승만 남겨두게 됐다.
다만 2승과 2패로 시리즈 전체적인 분위기는 SK 쪽으로 쏠렸지만 경기 내용은 치열했다. 1차전만 하더라도 넥센이 3-8로 뒤지다가 홈런 두 방으로 동점을 만들며 흐름을 뒤바꿨다. 팽팽한 긴장감이 그라운드를 감쌌다.
넥센 홈구장이 고척스카이돔과 SK홈구장인 행복드림구장까지 거리도 멀지 않다. 지하철로는 한 번 갈아타야 하긴 하지만 45분에서 50분 정도 소요되는 거리다. 가까운 듯 하지만, 치열함을 더할 요소는 많다. 이번 플레이오프를 ‘염경엽시리즈’라고 부르는 이유처럼 말이다. 염경엽 SK단장은 불과 2년 전만 하더라도 넥센 사령탑이었다. 넥센 감독을 관두고 SK단장으로 옮길 때 감정소모가 컸다. 염 단장 뿐만 아니라 SK는 코칭스태프들 중에도 김성갑 수석코치 손혁·최상덕 투수코치, 정수성 작전코치 등 넥센에 몸담았던 이들이 많다. 2차전 위기상황에서 마운드에 올라

불을 끈 SK 좌완 김택형과 넥센 좌완 김성민은 지난해 중반 1대1 트레이드를 통해 유니폼을 맞바꿔 입었다.
서로를 잘 알고 있다는 점에서, 또 가깝다는 점까지 더해지며 두 팀의 경기는 뜨겁다. KBO리그의 새로운 라이벌 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넥센과 SK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상일미디어고등학교 학생 1명 확진…전원 귀가
  • "예쁘다"며 15분 동안 버스에서 '못된 짓'
  • 김종인 비대위원장 "'자유우파' 타령 그만"
  • 쿠팡 부천물류센터 근무자 5명 추가 확진
  • "일 힘들다"…인천서 20대 소방관 유서 남기고
  • LG서울역빌딩서 대낮에 20대 투신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