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돌아온 오스마르, FC 서울과 3년 재계약

기사입력 2018-12-18 13: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스페인 출신 오스마르(30)가 FC 서울과 2021년까지 재계약을 맺었다.
세레소 오사카로 1년 임대 이적한 오스마르는 서울로 복귀했다. 2014년 서울에 입단한 오스마르는 4시즌 동안 K리그 142경기에 출전해 13득점 5도움을 기록했다. 수비형 미드필더는 물론 중앙 수비수도 소화해 FC 서울의 든든한 버팀목이 됐다.
2016년에는 외국인선수로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주장 완장을 찰 정도로 리더십과 희생정신이 뛰어나다. K리그1 우승 1회(2016), FA컵 우승 1회(2015) 및 준우승 1회(2016)에 이바지했다.
FC 서울 유니폼을 다시 입는 오스마르. 사진=김재현 기자
↑ FC 서울 유니폼을 다시 입는 오스마르. 사진=김재현 기자

오스마르는 이번 재계약으로 FC 서울의 장수 외국인선수 반열에 오른다. 2021년까지 뛸

경우, 서울에서만 7시즌을 보낸다. 8시즌의 아디, 데얀에 버금간다.
오스마르는 “내 두 번째 고향인 FC 서울에 돌아오게 돼 기쁜 마음이다. FC 서울과 함께 호흡하고 FC 서울 팬 분들과 함께 할 미래를 생각하니 마음이 설렌다”라고 복귀 소감을 밝혔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