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아쉬운 점프 실수…차준환, 세계선수권 쇼트 18위

기사입력 2019-03-22 0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한국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간판 차준환(18휘문고)이 세계선수권 쇼트프로그램서 점프 실수를 범하며 18위에 그쳤다.
차준환은 21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아레나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39.31점, 예술점수(PCS) 39.86점을 얻어 합계 79.17점을 기록했다.
총 35명 중에 18위. 아쉬운 성적표를 받아 들었다. ISU 공인 쇼트프로그램 최고점(97.33점)에도 훨씬 떨어진 점수. 상위 24위까지 주어지는 프리스케이팅 출전권은 얻어냈다.
차준환이 시니어 세계선수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점프 실수를 범하며 18위에 그쳤다. 사진=MK스포츠 DB
↑ 차준환이 시니어 세계선수권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점프 실수를 범하며 18위에 그쳤다. 사진=MK스포츠 DB
점프에

서 실수가 나왔다. 첫 점프 과제였던 쿼드러플 살코에서 회전수 부족 판정을 받아 0.31점이 감점됐다. 트리플 악셀에서도 착지 과정에서 빙판을 손으로 짚어 2.91점을 잃었다.
1위는 107.40점을 받은 네이선 첸(미국)이 차지했다. 프리스케이팅은 23일 열린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원희룡 "민폐노총 손절이 민심"…포스코, '15%대 급등' 이틀째 초강세
  • [속보] 文, '서해 피격 수사'에 "정권 바뀌자 부처 판단 번복"
  • 김어준, '尹 당무개입 의혹'에…김재원 "직접적 음모론자의 음모론"
  • 평양행 금괴 200kg 탈취 사건에 북한 '발칵'..."무장 군인 제압 후 사라져"
  • 법정 출석 이재용에 계란 투척한 범인은 방송인 '이매리'
  • 연못에 나란히 비친 머스크와 팀 쿡…"오해 풀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