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프리드먼 다저스 사장 "류현진 경기력, 사이영상급이다"

기사입력 2019-06-01 10: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올스타 게임 선발'에 이어 '사이영상' 얘기까지 나왔다. 다소 이른 시기에 방정을 떠는 걸수도 있는데 구단 결정권자들의 입에서 나온 것이라 무게감이 다르다.
앤드류 프리드먼 LA다저스 사장은 1일(이하 한국시간)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홈경기를 앞두고 '스포츠넷LA'와 가진 인터뷰에서 류현진의 경기력에 대해 말했다.
류현진은 전날 경기에서 7 2/3이닝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8승째를 기록했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1.48로 낮췄다.
프리드먼 사장은 류현진의 경기력을 사이영상급이라 표현했다. 사진= MK스포츠 DB
↑ 프리드먼 사장은 류현진의 경기력을 사이영상급이라 표현했다. 사진= MK스포츠 DB
프리드먼 사장은 "흔들의자에 앉아서 던지는 거 같다. 정말 대단하다"며 류현진의 투구에 대해 말했다. "어제 경기를 보면 초구부터 브레이킹볼을 던졌다. '봐라, 나는 내 모든 구종을 모든 위치에 던질 수 있다'고 말하는 거 같았다. 그의 투구 감각, 실행 능력은 정말 대단하다. 모든 구종을 다양한 위치에 던질 수 있다"고 평했다.
이어 "상대 타자의 약점에 대해 더 잘 이해하고 있는 모습이다. 더 공격적으로 던지고 있다. 지금 그는 사이영상급 수준의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다"며 류현진의 경기력을 '사이영상급'이라고 표현했다.
류현진은 현재 메이저리그 전체에서 평균자책

점 1위를 기록중이며, 다승 부문에서 내셔널리그 1위를 기록중이다. 지금같은 흐름을 이어간다면 사이영상 투표에서 높은 자리에 이름을 올리는 것도 문제가 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류현진은 오는 5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원정경기 선발 등판이 유력하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이재용 실형' 정준영 부장판사 누구?…MB에 17년형 선고도
  • 여권, 공매도 찬반논쟁 지속…"주가거품 발생" vs "개미 피눈물"
  • 7월부터 도수치료 많이 받으면 보험료 많이 낸다…4세대 실손 출시
  • 셀트리온 치료제 놓고 의견 엇갈려…"효과 있다" vs "논문도 없어"
  • 대통령 '입양 발언' 비판에 안철수 가세…청와대 "취지 와전된 것"
  • PC방단체, "오후 9시 이후 영업 재개"…정부 영업제한 불복 선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