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소미, 롯데 칸타타 오픈 2R서 공동 선두 [KLPGA]

기사입력 2019-06-01 2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이소미(20·SBI저축은행)가 생애 첫승을 향해 순항했다.
이소미는 1일 제주도 서귀포시의 롯데스카이힐 제주 컨트리클럽(파72·6365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총상금 6억원) 2라운드에서 중간합계 10언더파 134타로 김지영(23·SK네트웍스)과 공동 선두에 올랐다.
이소미는 버디 6개, 보기 2개를 묶어 4타를 줄였고, 김지영은 버디 6개, 보기 3개로 3언더파를 쳤다.
이소미가 롯데 칸타타 오픈 2라운드에서 공동선두에 올랐다. 사진=KLPGA 제공
↑ 이소미가 롯데 칸타타 오픈 2라운드에서 공동선두에 올랐다. 사진=KLPGA 제공
2016년부터 정규투어 활동을 시작한 김지영은 2017년 5월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서 시즌 2승을 노린다. 이소미는 지난주 E1

채리티 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임은빈(올포유)에 패해 아쉽게 첫 우승 기회를 놓쳤다.
지난해 우승자인 조정민(문영그룹)은 4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8언더파 공동 5위로 도약했다. 시즌 3승을 노리는 최혜진(롯데)은 6언더파 138타 공동 12위에 위치해 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만취 순경, 차 훔쳐 도주…간부 아버지는 은폐 시도?
  • 장혜영 "충격과 고통 컸다"…김종철 "엄중한 징계 받겠다"
  • 백신 접종 언제, 누구부터?…설 연휴 뒤 거리두기 개편
  • 한 방에서 20명 종교 교육…'3밀' 속 132명 집단감염
  • 리얼돌 수입 허용…법원 "음란물 아닌 성기구"
  • [현장중계] 인권위 "박원순 전 시장 언동, 성희롱 해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