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강인 소속팀 발렌시아 '성적 부진'에 셀라데스 감독 경질

기사입력 2020-06-30 08:04 l 최종수정 2020-07-07 0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강인이 뛰는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가 이번 시즌 두 번째로 사령탑을 경질했습니다.

발렌시아는 한국시간으로 오늘(30일)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이 1군 팀 사령탑에서 물러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고는 "보로 곤살레스가 다시 1군 팀을 맡아 이날부터 올 시즌이 끝날 때까지 지휘한다"면서 "그가 발렌시아를 지도하는 것은 이번이 여섯 번째(감독대행 포함)"라고 덧붙였습니다.

발렌시아가 감독을 교체한 것은 이번 시즌 들어 두 번째입니다.

발렌시아는 올 시즌 초반인 지난해 9월 부진한 성적에 구단주와 갈등도 있었던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 감독을 해임하고 셀라데스에게 지휘봉을 맡겼습니다.


현역 시절 스페인 명문 클럽인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었던 셀라데스는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스페인 청소년 대표팀 감독을 지냈습니다. 이후에는 스페인 성인 대표팀과 레알 마드리드에서 코치로서 경험을 쌓았습니다. 클럽 1군 팀 감독은 발렌시아에서 처음 맡았습니다.

셀라데스 감독 부임 이후 발렌시아는 7년 만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진출하기도 했으나 올해 들어서 성적이 나빠지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됐던 시즌이 재개된 이후에는 프리메라리가 5경기에서

1승 1무 3패에 그치며 팀 순위가 8위까지 미끄러졌습니다.

발렌시아는 현재 6경기를 남겨두고 승점 46으로,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할 수 있는 4위 자리의 세비야(승점 54)에 8점 차로 벌어져 있습니다.

UEFA 유로파리그에 참가할 수 있는 6위 자리 비야레알(승점 51)에도 5점 차로 뒤처져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팀 닥터'의 불거지는 추행 의혹…"갑자기 자기 방으로 불러서"
  • 민경욱, 개표장 투표용지 건넨 제보자 구속에 "통탄할 일"
  • 삼성전자,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에 주가 강세
  • 진중권, 안희정 모친상 조화에 "자칭 '페미니스트' 대통령이 성폭행범에 조화"
  • 볼리비아 길거리에 방치된 시신…코로나19에 묘지·화장장 포화 상태
  • 이용수 할머니 폭로 후 두 달…윤미향 "저는 참 겁쟁이…그저 다 수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