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日구보 유럽클럽대항전 데뷔골…2어시스트도

기사입력 2020-10-23 14:22 l 최종수정 2020-10-23 14: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일본인 공격수 구보 다케후사(19·비야레알)가 유럽축구연맹(UEFA) 주관대회 데뷔전에서 득점 포함 3골에 관여했다.
비야레알(스페인)은 23일(한국시간) 2020-21 UEFA 유로파리그 본선 32강 I조 1차전 홈경기에서 시바스포르(터키)를 5-3으로 이겼다.
구보는 풀타임을 뛰며 승리에 공헌했다. 경기 시작 13분 만에 선제골을 넣은 데 이어 비야레알 2, 3번째 골을 잇달아 어시스트하며 1득점 2도움으로 시바스포르전 공격을 주도했다.
일본인 공격수 구보 다케후사가 UEFA 주관대회 데뷔전에서 1득점 2도움으로 활약했다. 10월 A매치 데이에 일본축구대표팀으로 소집되어 카메룬과 평가전을 소화하는 구보. 사진=AF...
↑ 일본인 공격수 구보 다케후사가 UEFA 주관대회 데뷔전에서 1득점 2도움으로 활약했다. 10월 A매치 데이에 일본축구대표팀으로 소집되어 카메룬과 평가전을 소화하는 구보. 사진=AFPBBNews=News1
비야레알은 지난 8월 레알 마드리드에 250만 유로(약 33억 원)를 주고 구보를 1시즌 동안 임대했다. 입단 후 7경기·93분 만에 데뷔골이 나왔다.
구보는 2019-20시즌 임대 선수 신분으로 마요르카에서

36경기 4득점 5도움으로 활약하여 UEFA로부터 스페인 라리가(1부리그) 기량발전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아직 10대지만 FC도쿄 1·2군과 요코하마 F.마리노스 시절 J1·3리그 출전 등 일본·유럽프로축구를 113경기나 경험하며 17득점 14도움을 기록했다.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대구서 서울까지 300km 무면허 운전한 13살 소년
  • 추미애-윤석열 갈등 최정점…사퇴 논란 전망은?
  • 6일째 400명대 넘어…2단계 시행 효과는 언제쯤?
  • 인도서 30대 기자, 산 채로 불태워져 사망…"진실 보도한 대가"
  • 준다던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차일피일
  • 문 대통령·정 총리, 추미애 면담…법무부 "사퇴 논의 없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