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휴엔케어 오픈 3라운드 대회로 축소…강풍 여파 [KLPGA]

기사입력 2020-10-23 15:05 l 최종수정 2020-10-23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박찬형 기자
전라남도 사우스링스영암 컨트리클럽(파72·6420야드)에서 22일 개막한 2020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투어 휴엔케어 여자오픈이 3라운드 대회로 축소됐다.
휴엔케어 여자오픈 2라운드는 23일 오전 7시55분 시작됐으나 강풍 때문에 10시20분 일시 중단됐다. 2시간 후 대회조직위원회는 당일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했다.
KLPGA투어는 풍속 11~12㎧ 이상 혹은 볼이 바람 때문에 굴러다니면 대회를 취소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3라운드 대회가 된 휴엔케어 여자오픈 2라운드는 24일 전날과 같은 조 편성 및 일정으로 진행된다. 이날 풍속은 7~9㎧로 예보되어 경기 진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휴엔케어 여자오픈에는 우승상금 1억4400만 원 등 모두 8억 원이 걸려있다.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대구서 서울까지 300km 무면허 운전한 13살 소년
  • 추미애-윤석열 갈등 최정점…사퇴 논란 전망은?
  • 6일째 400명대 넘어…2단계 시행 효과는 언제쯤?
  • 인도서 30대 기자, 산 채로 불태워져 사망…"진실 보도한 대가"
  • 준다던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차일피일
  • 문 대통령·정 총리, 추미애 면담…법무부 "사퇴 논의 없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