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케빈 나, 소니오픈서 역전 우승 ‘통산 5승’ [PGA]

기사입력 2021-01-18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재미교포 케빈 나(38)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총상금 660만 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케빈 나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의 와이알레이 컨트리클럽(파70)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5언더파 65타를 쳤다.
이로써 최종합계 21언더파 259타를 기록한 케빈 나는 공동 2위 크리스 커크(미국)와 호아킨 니만(칠레)를 1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케빈 나가 통산 5승을 거뒀다. 사진(미국 호놀룰루)=ⓒAFPBBNews = News1
↑ 케빈 나가 통산 5승을 거뒀다. 사진(미국 호놀룰루)=ⓒAFPBBNews = News1
공동 2위로 이날 경기를 시작한 케빈 나는 2번홀에서 첫 버디를 낚아챘다. 파 행진을 이어가며 버디 기회를 엿본 케9번홀에서 또 하나의 버디를 잡아내며 역전 우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12번홀에서 첫 보기가 나왔지만 케빈 나는 13번홀부터 15번홀까지 3연속 버디를 잡아내며 1타 차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이어 공동 선두로 마지막 18번홀을 시작해 침착하게 버디를 낚아채며 1타 차 짜릿한 우승을 확정지었다.
우승 상금으로 118만8000 달러를 받은 케빈 나는 이번 대회 정상에 오르며 PGA 투어 통산 5승째를 올렸다. 페덱스컵 랭킹도 껑충 뛰어올랐다. 페덱스컵 포인트 500점을 받은 케빈 나는 지난주 9

8위에서 88계단 올라선 10위가 됐다.
공동 2위에는 20언더파 260타를 친 커크와 니만이 자리했고 웹 심슨(미국)과 마크 레시먼(호주) 등이 19언더파 261타 공동 4위 그룹을 형성했다. 한국 선수 중에는 이경훈(30)이 15언더파 265타 공동 19위를 기록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4차 재난지원금 19.5조 추경 확정…7월부터 손실보상
  • 정의당, 3월 말 새 대표 선출…"아픈 만큼 단단해질 것"
  • 공적장부 '일본 이름' 지운다…'친일파 땅' 팔아 유공자 후손에
  • 홍준표 "형수에 쌍욕, 여배우와 무상연애" 이재명 또 저격
  • 세븐틴 민규 측 "장애 학우 학폭 없었다...활동은 일시 중단" [전문]
  • [픽뉴스] 김동성, 양육비 지급내역 단독 공개…노엘 폭행영상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