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카타르] 이강인, 경기 후 네이마르와 유니폼 교환…'찡긋' 윙크도

기사입력 2022-12-06 14:01 l 최종수정 2022-12-06 14:05
라커룸으로 향하며 네이마르가 먼저 유니폼 벗어

경기가 끝난 후 이야기하는 이강인과 네이마르 / 사진='Telemundo Deportes' 트위터 갈무리
↑ 경기가 끝난 후 이야기하는 이강인과 네이마르 / 사진='Telemundo Deportes' 트위터 갈무리

브라질 대표팀 선수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30)와 한국 대표팀 선수 이강인(레알 마요르카·21)이 경기가 끝난 후 유니폼을 교환했습니다.

오늘(6일·한국 시간) 스페인 스포츠 매체 '텔레문도 데포르테스(Telemundo Deportes)'는 공식 SNS 계정에 '네이마르의 멋진 제스처! 네이마르가 이강인에게 유니폼 교환을 요청했다'는 문구와 함께 영상을 올렸습니다.

유니폼 교환하는 이강인과 네이마르 / 영상='Telemundo Deportes' 트위터 갈무리
↑ 유니폼 교환하는 이강인과 네이마르 / 영상='Telemundo Deportes' 트위터 갈무리

네이마르는 이날 한국과의 경기가 끝난 후 라커룸으로 가던 중 이강인을 만났습니다. 네이마르는 이강인과 악수를 한 후 먼저 이강인의 몸을 툭툭 치며 유니폼을 교환하자는 신호를 보냈습니다.

그리고서 네이마르는 자신의 유니폼을 벗었고 이강인도 곧바로 유니폼을 벗어 서로 주고받았습니다. 영상에는 이강인이 네이마르에게 유니폼을 건네며 윙크하는 모습이 담기기도 했습니다.

이를 본 축구 팬들은 "이강인 귀엽다", "네이마르 실력도 인성도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한국은 이날 새벽 열린 브라질과의 16강전에서 1대4로 패배했습니

다. 축구계 슈퍼스타인 네이마르는 페널티킥 추가 골을 넣는 등 브라질 승리에 기여했습니다.

경기가 끝난 후 이강인은 "브라질은 모든 부분이 강했다. 정말 좋은 선수들이 많은 나라"라며 "(이번 월드컵에서) 내 모든 점이 다 부족했다. 모든 부분을 다 향상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김윤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kyanna1102@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