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 "전자증권시대 준비에 총력"

기사입력 2017-01-19 18: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해 3월 주식전자등록법이 제정돼 2019년에는 우리 자본시장에도 전자증권시대가 본격적으로 열릴 것입니다."
이병래 한국예탁결제원 사장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주요 사업 중 하나인 전자증권제도에 대해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본시장 혁신을 가져올 전자증권제도의 성공적인 시행을 위해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 혁신적인 정보기술(IT)을 적극 수용해 고객 서비스의 고도화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해 말 예탁결제원은 자산운용회사를 위한 의결권 서비스

중 하나로 '펀드넷 전자투표 전자위임장 서비스'를 개시한 바 있다.
이날 이 사장은 거래소의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담은 자본시장법 개정에 대해서도 의견을 밝혔다. 그는 "거래소의 지주회사 전환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예탁결제원의 소유구조와 지배구조 개편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용건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200분 만찬…주호영에 "수고했다" 포옹
  • 대만 지방선거, 집권 민진당 참패·국민당 승리
  • 남욱-유동규 법정서 진실게임 설전…누가 거짓말하고 있나
  • 총파업 사흘째 물류 '뚝'…화물연대-국토부 28일 첫 교섭
  • 가나전 하루 남았는데…'종아리 통증' 김민재, 팀훈련 불참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