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설마 2800선까지 뚫릴까"…코스피 떨어질때 거래대금 확 늘었다

기사입력 2021-12-06 13:38 l 최종수정 2021-12-06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국내 증시가 전형적인 하락장 패턴에 접어들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주가가 내릴 때 거래대금이 급증하는 반면 반등 시에는 주가 하락시 거래량의 절반 가량으로 줄어드는 모습이 관찰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 최근 유가증권시장(코스피)이 2800선을 지지한 후 급반등에 성공했지만 여전히 하락 에너지가 강하다는 것을 의미한다는 해석이 나온다. 증권가에선 코스피가 2800선의 지지 여부를 재확인하는 소위 '쌍바닥' 패턴을 형성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가 2822.74까지 밀린 지난달 30일 코스피 거래대금은 19조8522억원에 달했다. 20일 평균인 약 12조원을 크게 상회한 수준이다. 이후 코스피는 반등에 성공했지만 거래대금은 이달 1일(12조5344억원), 2일(11조9184억원), 3일(10조3443억원) 등 점차 줄어드는 모습을 보였다. 재차 20일 평균 수준을 하회한 것이다.
증권가에선 '주가는 속여도 거래량(대금)은 속이지 못한다'는 말이 있다. 주가는 인위적으로 내리거나 올릴 수 있지만 거래량은 그대로 수치가 드러나기 때문이다. 상승 시 거래대금이 줄어들었다는 건 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현저히 줄었거나 추가로 하락할 것이란 심리가 반영된 결과다.
서정훈 삼성증권 연구원은 "상반기까지 개인 투자자는 국내 주력 수급원으로 기능하며 지수를 방어했다"며 "최근 긴축 움직임과 거래대금 감소로 개인 유동성이 소멸됐다"고 밝혔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전형적인 하락 추세의 거래대금 패턴인 하락 시 거래대금 증가, 반등 시 거래대금 감소 패턴이 이어지고 있다"며 "강한 매도 에너지가 잠시 쉬는 틈에 매수세가 유입되며 급반등이 전개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밝혔다.
거래대금 외 최근 국내 증시의 특징으론 순환 매매 형태가 나타나고 있다는 점을 들 수 있다. 지난주 국내 증시 반등을 주도한 업종은 철강, 조선, 건설, 화장품 등이다. 해당 업종은 그동안 낙폭이 과대했거나 시장에서 소외된 종목으로 분류된다. 주도주가 부상한다기보다 단기 급락 이후 기술적 반등이 나온 것이란 해석이 가능한 부분이다. 반면 지금껏 강세를 보여 왔던 종목은 하락세를 보였다.
변동성이 확대되는 점도 최근 증시의 특징이다. 올해 초 이후 약 10개월 만에 세계 증시는 급등락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월가 공포지수'라 불리는 미국 변동성 지수(VIX)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지속된 하락 추세를 전환한 후 30%선을 돌파 시도 중이다. 이 연구원은 "만약 VIX가 35%를 넘어설 경우 50%까지 열려 있다고 볼 수 있다"며 "한국의 K200 변동성 지수도 급반등했다"고 분석했다.
최근 오미크론 변이 확산과 더불어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가 '인플레이션 싸움꾼'이 된 점도 증시에 부담이다. 증권가에선 코스피가 지난달 30일 이후 쌍바닥인 2800선의 지지 여부를 재차 확인할 것이란 의견이 나온다. 세

계적으로 긴축 시계가 돌아가고 있기에 위험자산인 주식의 차익 실현 욕구가 지속 증가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다만 최근 외국인 투자자들의 매수세가 이어지는 점은 긍정적이다. 특히 업황 개선 이전에 주가가 먼저 반응했던 반도체주의 밸류에이션 매력을 주목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있다.
[차창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안 푼다…요양병원 대면 면회는 연장
  • [정치톡톡] "가만히 계셨다" / 당황한 이재명 / 첫 외식은 잔치국수
  • 고민정의 15분간 한동훈 때리기…"김건희 소환조사 할 건가?"
  • [단독] 전 아내에 흉기 휘두른 육군 상사 체포
  • [단독] "백화점에서 파는 빵에 벌레"…바로 알렸는데 늑장 폐기
  • 단양 문수사 불상서 핀 우담바라(?)…승려·신도들 "상서로운 징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