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버냉키 "미국 경제 생산성 증가세 지속"

기사입력 2006-09-01 06:02 l 최종수정 2006-09-01 08: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10년간 미국 경제 성장의 원동력이었던 생산성 향상은 앞으로도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벤 버냉키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 의장이 밝혔습니다.
버냉키 의장은 사우스 캐롤라이나주의 한 대학 강연에서 생산성 향상 추세가 지속될 것이며, 구체적으로는 연평균 2.5%의 생산성 증가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또 미국의 시간당 노동 생산성은 1990년대 초반까지 크게 개선되지 못했지만 1995년 이후엔 높은 증가세를 나타내 미국 경제 성장의 원동력이 됐다고 지적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어깨 부딪치자 시민 때리고 도주…잡고 보니 경찰관
  • [백신] 독감 백신 증후군 뭐길래…접종 뒤 사망 원인은?
  • [단독] 서울 한복판에서 필로폰 투약 잇따라…제 발로 신고하기도
  • 강남 학원강사 2만 명 전수조사…수능 앞둔 학원가 술렁
  • [단독] 4차 산업혁명 연수가 와인 농장 방문?…공공기관 혈세 낭비 의혹
  • 추미애 "국민을 기망한 대검"…윤석열 국감서 입장 밝히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