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이집트, 반이슬람 영화 연루 7명 사형선고

기사입력 2012-11-29 1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집트 법원은 이슬람권에서 대규모 반미 시위를 촉발했던 반이슬람 영화 '무슬림의 순진함' 제작에 관여한 7명에게 사형

을 선고했습니다.
카이로 형사법원은 궐석재판에서 영화 제작과 관련된 콥트교도 이집트인 7명에게 사형을 선고하고, 이슬람 율법해석의 최고 권위자인 '그랜드무프티'에게 판결 승인을 요청했습니다.
피고인들은 미국에 있는 5명을 비롯해 모두 이집트 외 국가에 살고 있는 만큼 이번 판결이 실제 집행될 가능성은 작으며 상징적인 판결인 것으로 평가됩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