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이란·시리아, 이라크 종파분쟁 조장"

기사입력 2006-10-25 05:02 l 최종수정 2006-10-25 0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잘메이 칼릴자드 이라크 주재 미국 대사는 이란과 시리아를 이라크 종파 분쟁의 배후 세력으로 지목하면서 악화된 치안 상황에도 불구하고 이라크 안정화에 성공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칼릴자드 대사는 바그다드에서 조지 케이시 주둔군 사령관과 가진 공동 기자 회견을 통해 이란과 시리아가 이라크 안정화 정책을 방해할 목적으로 저항 세력을 돕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대사는 또 많은 미국인들이 이라크 안정화의 성공 가능성에 의심을 품고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현실에 맞는 일정표에 따라 이라크 안정화를 성취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방판 업체' 리치웨이서 6070 확진자 무더기 발생 '비상'
  • '강간 상황극'에 넘어간 성폭행범 "연기인 줄"
  • "니클로사마이드, 코로나19 치료 효과 입증"
  • 'CCTV 포착' 부장검사 성추행 장면 보니…
  • 장제원 아들 장용준 기다리던 취재진들 당황…
  • "연내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개발…채혈기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