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부시, 이라크 폭력사태 우려

기사입력 2006-10-26 00:42 l 최종수정 2006-10-26 0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이라크 내 폭력사태 악화와 이에 따른 미군 사상자 수 증가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지만, 승리할 때까지 이라크에서 물러나지 않을 것이란 기존 입장을 고수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최근 이라크에서의 폭력사태 악화가 "나에게는 심각한 우려"라며 이라크 지도자들에게 "미국의 인내심이 무한한 것이 아님을 분명히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그러나 미국의 안보는 대테러 전쟁의 동맹인 이라크와 직결돼 있다면서 이라크에서 승리할 때까지 군대를 계속 주둔시킬 것이란 기존 방침을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북 통일전선부 "남북연락사무소 폐쇄…김여정 지시"
  • 양천구 탁구장 관련 확진 오늘 7명 추가…최소 13명
  • 아시아나 채권단, "HDC현산, 이달 말까지 인수 의사 밝혀라"
  • 文 "국가, 모든 희생·헌신에 반드시 보답해야"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운집 행사 강행
  • 세계 확진 매일 10만명씩 증가…"다시 급증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