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북 봉화산호, 혐의 드러나면 검색"

기사입력 2006-10-31 03:57 l 최종수정 2006-10-31 03: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은 북한 선박 봉화산호가 "유엔의 제재 결의에서 금지한 장비를 싣고 있다는 혐의가 드러나면 관계국과 협력해 화물검사를 실시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고 일본 NHK방송이 전했습니다.
NHK방송은 토머스 시퍼 주일 미 대사가 지난 1

9일 북한 남포항을 출항한 이후 미국이 계속 봉화산호를 감시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는 특히 이 선박에 대해 "과거에 대량살상무기의 확산에 관여한 적이 있어 어디로 향하는지, 무엇을 운반하는지 세밀히 감시 중"이라고 말했다고 이 방송은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박진, 탁월한 능력 가져"…비속어 논란엔 '침묵'
  • 대한항공 여객기, 영국 공항에서 여객기와 접촉 사고…"다친 사람 없어"
  • 與 "어린이집부터 실내 마스크 미착용 검토…입국 후 PCR 폐지"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마약 투약 의혹’ 남태현·서민재, 소변·모발 국과수 의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