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 "북한보다 이란이 더 큰 위협"

기사입력 2006-11-01 05:22 l 최종수정 2006-11-01 08: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북한이 핵 문제 해결을 위한 6자 회담 복귀 의사를 밝힌 가운데 미 국무부 고위 관리가 북한보다 이란이 더 위협적이라는
평가를 내놨습니다.
모로코에서 열린 핵 테러방지구상 회의를 주재한 로버트 조지프 미 국무부 군축ㆍ비확산 담당 차관은 이란이 북한에 비해 훨씬 더 까다롭고 위험하다며 핵무기 비확산조약, NPT를 가장 위태롭게 만드는 세력으로 이란을 꼽았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조지프 차관은 북한은 고립돼 있지만 이란은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지역에 위치해 있고, 원유도 중요한 요소라고 말해 지정학과 에너지 안보 측면에서 북한 핵 문제는 이란 핵 문제에 비할 바가 못된다는 견해를 내비쳤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가정 파탄 주범 된 불법 '베트남 로또'
  • 정부, 2030년까지 건강수명 73.3세로 연장…담뱃값 8천 원대로 인상 추진
  • 택배노조, 사회적 합의 6일 만에 파업 선언…이유는?
  • TCS국제학교 입학설명회 들어보니…수시·유학 내세워 학생 유치
  • "집 없는 현실이 지옥"…부동산 정책과 대깨문 비판?
  • [픽뉴스]'왕자 낳은 후궁'과 '고발 유감'…'사위들의 반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