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안마방 여성, 롤렉스 시계 훔치려다…`충격`

기사입력 2014-08-06 11:48 l 최종수정 2014-08-07 12:07


롤렉스 시계를 자신의 성기 안에 넣어 훔치려던 여성이 붙잡혔다.
미국 CBS는 지난 31일(현지시간) "한 여성이 3만5000달러(한화 약 3600만원) 상당의 롤렉스 시계를 자신의 성기 안에 넣어 훔치려다 붙잡혀 절도죄로 기소됐다"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롤렉스 시계를 찬 60대 남성은 라스베가스의 한 술집에서 만난 20대 안마걸과 술을 마시며 이야기를 나누다가 호텔로 이동해 마사지를 받았다.
마사지가 끝난 후 그는 자신의 롤렉스 시계가 없어졌다는 것을 알아채고 호텔 경비원들과 경찰을 불러 방을 샅샅이 수색했으나 결국 시계를 찾지 못 했다.
미궁으로 빠질뻔했던 사건은 고통을 호소하며 자수한 해당 여성의 증언에 의해 해결됐다.
현지 경찰은 "병원에서 엑스레이를 촬영한 결과 여성의 성

기 안에서 고급시계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현재 여성은 보석으로 풀려난 상태"라고 전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안마걸 롤렉스 시계, 충격적이다" "안마걸 롤렉스 시계, 어떻게 저런 생각을" "안마걸 롤렉스 시계, 저 시계는 어떻게 됐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