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차이나하오란, 신규 폐지회수센터 확보

기사입력 2014-10-13 15:09


폐지 회수 및 재생 전문기업인 차이나하오란은 13일 중국 강소성 지역에 폐지회수센터 한 곳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폐지회수센터는 원료용지인 폐지를 회수하는 곳으로 회수된 폐지는 분류의 절차를 거쳐 내부 재생펄프 생산용과 외부 판매용으로 이용된다. 이번에 확보된 폐지회수센터는 강소성 남부 양주시에 위치하고 있으며 연간 회수량은 10톤 정도이다.
차이나하오란은 기존 16개의 폐지회수센터를 운용 중에 있었으며, 이번 신규 폐지회수센터를 추가 확보하면서 총 17개의 폐지회수센터를 운용하게 됐다. 차이나하오란이 운용 중인 폐지회수센터의 한 곳의 연간 평균 매출액은 약 204억원, 순수익은 10억~11억원이다.
장하오롱 대표는 "신규 폐지회수센터 확보를 통해 원료용지 확보와 원가경쟁력을 한층 더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폐지회수센터를 추가 확보해 회사의 매출과 수익의 안정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 내수 경기가

활성화됨에 따라 원료용지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폐지를 비롯한 제지산업에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차이나하오란은 올해 신규로 폐지회수센터 확보한 데 이어 내년 상반기까지 2개의 회수센터를 더 확보해 19개의 폐지회수센터를 운용할 계획이다.
[매경닷컴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