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매경 TGI-매경이 전하는 투데이 글로벌 인사이트, 1월 22일]

기사입력 2018-01-22 1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암호화폐는 아무것도 아니다. 사람들이 비트코인이 가치없다고 믿게되면 쓸모가 없어지는 것이다. 그것의 가격상승은 순전히 추측에 의해 이뤄졌다. 로버트 실러가 말하는 자연적 폰지 사기로 인해 초기진입자들은 단지 10년만에 돈을 벌고 있을 뿐이다. 경제학자 폴 크루그먼 트위터

Cryptocurrencies have none of that. If people come to believe that Bitcoin is worthless, well, it's worthless. Its price rise has been driven purely by speculation -- by what Robert Shiller calls a natural Ponzi scheme, in which early entrants make money only bc others buy in 10. Paul Krugman@paulkrugman, 21 Jan 2018

트럼프의 연설은 지난해 다보스에서 세계주의를 열렬히 옹호한 시진핑 주석과 비교될 것이다. 트럼프는 그의 레토릭이 연설에서 일관성이 없고, 추후 조치에서도 일관적이지 않을 것이라는 의혹을 받게될 것이다. 로렌스 서머스 전 재무장관 FT 칼럼

The president's speech will most prabably be compared with President Xi Jinping of China's rousing defence of globalism at Davos last year. Mr Trump will be further challenged by the suspicion that his rhetoric cannot be relied on to b

e consistent from speech to speech, let alone to be consistent with subsequent action. Lawrence Summers Former Secretary of the Treasury FT column , 22 Jan 2018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