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간선거 열흘 앞 트럼프 지지율 39%…지난달보다 3%포인트 하락

기사입력 2018-10-27 18: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미국이 11·6 중간선거를 열흘가량 앞둔 시점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39%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 공영방송 PBS와 공영라디오 NPR, 여론조사기관 마리스트가 지난 21~23일 성인 935명을 대상으로 공동 조사를 진행한 결과(표본오차 ±3.9%포인트)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은 한 달 전에 비해 3%포인트 하락한 39%로 26일(현지시간)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자신을 공화당원이라고 밝힌 응답자의 85%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 반면, 민주당원이라고 답한 이들 중에서는 9%만이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지지한다고 답변해 대조를 이뤘다.
중간선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투표에 얼마나 영향을 끼친지

'인자(factor)’가 될지 묻는 질문엔 응답자의 44%가 '중요한 인자'가 된다고 응답했다.
이는 2014년 미 중간선거를 앞두고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28%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투표에 '중요한 인자'가 된다고 답한 것보다 훨씬 높은 수준이다.
[디지털뉴스국 문성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최중락의 정치반장] "대통령님 마지막 질문 있습니다."…"000 인정하십니까?"
  • 문 대통령 사상 첫 비대면 신년 기자회견…MBN 10시 생중계
  • 코로나19 신규확진 389명…오늘부터 카페·종교시설 운영 완화
  • 노르웨이에서 화이자 백신 맞고 29명 사망
  • [굿모닝월드] 영국이야 북극이야…신나는 북극곰들
  • 취소 간 보나?…올림픽 개최 말 바꾸는 일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