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간선거 열흘 앞 트럼프 지지율 39%…지난달보다 3%포인트 하락

기사입력 2018-10-27 18: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미국이 11·6 중간선거를 열흘가량 앞둔 시점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39%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 공영방송 PBS와 공영라디오 NPR, 여론조사기관 마리스트가 지난 21~23일 성인 935명을 대상으로 공동 조사를 진행한 결과(표본오차 ±3.9%포인트)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은 한 달 전에 비해 3%포인트 하락한 39%로 26일(현지시간)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자신을 공화당원이라고 밝힌 응답자의 85%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 반면, 민주당원이라고 답한 이들 중에서는 9%만이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지지한다고 답변해 대조를 이뤘다.
중간선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투표에 얼마나 영향을 끼친지

'인자(factor)’가 될지 묻는 질문엔 응답자의 44%가 '중요한 인자'가 된다고 응답했다.
이는 2014년 미 중간선거를 앞두고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28%가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투표에 '중요한 인자'가 된다고 답한 것보다 훨씬 높은 수준이다.
[디지털뉴스국 문성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속보] 일본 수출규제 조치 WTO 분쟁 해결 절차 재개키로
  • 최강욱, 법사위 지원 적절성 묻자 "의도 있는 질문"
  • 검찰, 한명숙 사건 '증언조작 의혹' 조사…수사 전환 할까?
  • 코로나19로 얼굴 검게 변한 중국인 의사 숨져
  • "자율주행 중" 테슬라차 넘어진 화물차와 추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