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일본 고노 방위상, 지소미아 관련 "한국 현명한 판단 바란다"

기사입력 2019-11-01 17:15 l 최종수정 2019-11-08 18:05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방위상은 오늘(1일) 한국 정부의 종료 결정으로 오는 23일부터 효력을 잃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 문제와 관련해 "한국 측에 현명한 판단을 바란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고노 방위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올 11월 중순 태국에서 예정된 동남아국가연합(ASEAN) 확대 국방장관 회의를 계기로 정경두 국방장관과 회담하는 것에 의욕을 보이면서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한 한국 정부의 재고를 촉구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또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답변을 통해 "지소미아 연장 여부는 일본 측의 태도에 달려 있다"며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철회를 요구했다고 전했습니다.

교도는 그러나 고노 방위상이 지소미아 종료 결정의 재검토를 거듭 요구한 가운데 일본 측이

한국의 수출 규제 철회 요구에 응할 기미를 보이지 않아 지소미아 문제를 놓고 종료 시한까지 양국 간 신경전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한편 고노 방위상은 이날 회견에서 북한의 방사포 발사와 관련한 한미일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북한의) 미사일 능력이 향상되고 있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라고 위기감을 드러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