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화장지 때문에 엄마에게 주먹날린 20대 아들…대체 왜?

기사입력 2020-04-10 16:17 l 최종수정 2020-04-17 17: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으로 미국에서 귀한 물건이 된 화장지를 놓고 다투다 20대 아들이 모친을 때리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현지시간 9일 AFP통신에 따르면 미 캘리포니아주 샌타클래리타밸리 보안관실은 최근 지역 주민 26살 에이드리언 얀을 폭행 혐의로 체포해 구금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다르면 얀은 지난 6일 오전 3시쯤 로스앤젤레스 북부 소거스에 있는 자택에서 화장실 휴지가 어딨는지를 놓고 모친과 말다툼을 벌이다가 모친의 얼굴을 주먹으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모친은 아들이 휴지를 구하기 어려운 시기에 너무 많이 사용해 숨겨뒀다고 경찰에 밝혔습니다.

미국에서 휴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공포로 사재기 대상이 된 물품 중 하나입니다.

보안관실은 미 전역에 내려진 봉쇄 조처로 가정 폭력 사건이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6천원서 4백원으로 폭락했던 종목 살아났다…소송 휩싸인 거래소
  • 사랑제일교회 폐쇄…성북구청장, "남은 교인 강제 퇴소"
  • 기상청의 'AI 예보관' 개발…'오보청' 논란 해소할까
  • 외교1차관 최종건, 법제처장 이강섭…9개 차관급 인사
  • 강남구 현대고 3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생들 조기 하교
  • 진중권 "민주당, 친문이 쥐고 완장부대가 설쳐…기풍쇄신 불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