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中 `홍콩보안법` 통과에 조슈아 웡 당비서장 사임

기사입력 2020-06-30 13:26 l 최종수정 2020-07-07 13: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홍콩에서 민주화 시위를 주도해온 조슈아 웡(黃之鋒) 데모시스토당 비서장은 당직에서 사임하겠다고 밝혔다.
30일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웡은 이날 중국 전국인민대표회의(전인대)가 홍콩의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을 통과시키자 곧바로 사임 의사를 표명했다.
앞서 웡은 중국이 홍콩보안법을 제정하면 자신이 가장 먼저 중국 당국에 체포될 것이라 말해온 바 있다.
그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내 목소리가 당장 들리지 않아도 국제사회가 계속해서 홍콩을 위해 목소리를 내고 자유를 지키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길 바란다"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현재 SNS와 인터넷상에는 웡 외에도 지미 라이(黎智英) 등 홍콩 민주화 인사 54명의 이름이 담긴 이른바 '체포 블랙리스트'가 공유되고 있다.
웡은 지난 2014년 17세 때부터 행정장관 직선제를 요구한 홍콩 '우산 혁명'을 이끌며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인물이다.
[이상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한복판 몽골인 집단폭행…피해자 의식불명
  • 학교 여자 화장실에 몰카 설치한 현직 고교 교사, 경찰 입건
  • 8일간 남친과 여행간 일본 엄마…굶어 죽은 세살배기 딸
  •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 대검 "채널A사건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장관지휘 사실상 수용
  • 통합당 "윤석열에게 직접 듣겠다"…국회부의장도 추천 거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