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영상마다 조회수 500만"…16살 '틱톡 스타' 44억 벌었다

기사입력 2020-11-24 13:31 l 최종수정 2020-12-01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의 16살 소녀가 인기 동영상 공유앱인 틱톡에서의 인기에 힘입어 연간 40억 원 이상을 벌어들인 것으로 추산됐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3일 영국 BBC 방송에 따르면 미국 코네티컷주 노워크에 사는 찰리 더밀리오는 최근 틱톡 팔로워 1억 명을 돌파해 이날 기준 1억100만 명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1년 반 전 침실에서 춤을 추는 동영상을 올리는 것에서부터 시작해 지난 4월 처음 팔로워 5천만 명을 달성한데 이어 7개월 만에 1억 명에 도달한 것입니다.

틱톡 사상 팔로워 5천만 명과 1억 명 돌파는 모두 더밀리오가 최초입니다.

더밀리오는 이런 틱톡에서의 폭발적인 인기 덕에 작년 400만 달러(약 44억5천만 원)를 벌어들인 것으로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추정했습니다.

그는 작년 애니메이션 '슈퍼펫'에 루크 에번스, 빌 나이, 젬마 아터튼 등과 함께 성우로 출연해 스크린에 데뷔함은 물론 세계적인 의류, 화장품 업체와 협업했습니다.

던킨도너츠는 더밀리오의 이름

을 딴 음료도 출시했습니다.

틱톡에 경쾌한 음악과 함께 춤 등을 올리는 더밀리오의 영상들은 하나에 조회수가 500만 회 안팎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는 전날 틱톡에 동영상을 올려 "1억 명이나 나를 지지해준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며 소감을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제2연평해전' 교전 사진 20년 만에 첫 공개
  • 윤 대통령, 나토서도 도어스테핑…"자유·법치 존중되는 협력 만들어야" [엠픽]
  • 원희룡 "임대차 3법 폐지…전월세 기간 3년"
  • 인양된 차 안에서 조 양 가족 시신 확인…폭락 코인 '루나'·수면제 검색
  • 김건희 "K-뷰티산업 매우 훌륭" 홍보…스페인 왕비에 "우리는 동갑"
  • [단독] 필름 속 연평해전 생생한 상황 담겨…의미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