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러시아서 목욕하던 10대 감전사…"충전 중인 핸드폰 물에 빠진듯"

기사입력 2021-02-26 11:46 l 최종수정 2021-03-05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러시아에서 스마트폰을 충전하며 목욕하던 10대 여학생이 감전사했습니다.

오늘(26일)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22일 오후 이르쿠츠크주(州) 브라츠크시(市)의 한 아파트에서 12살 된 여학생이 욕실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졌습니다.


당시 이 여학생의 할머니가 손녀를 발견해 구조 당국에 신고했지만, 여학생은 결국 숨졌습니다.

욕실 내에서는 여학생이 사용한 휴대전화가 발견됐습니다.

욕실 내 전기 콘센트에는 스마트폰 충전 케이블이 연결돼 있었습니다.

수사당국은 숨진 여학생이 욕실에서 감전사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현지 매체인 콤소몰스카야는 목욕하던 여학생이 충전 케이블에 연결된 스마트폰을 사용하다 스마트폰이 물에 빠지며 변을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습니다.

러시아에서는 욕실 내 감전 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해 12월에는 아르한겔스크주에서 목욕 중 휴대전화를 충전하며 사용하던 20대 여성이 전기충격으로 숨졌고

, 2018년 12월에는 브라츠크에서 15살 여학생이 비슷한 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 탓에 현지에서는 욕실에서 휴대전화를 충전하며 사용하는 행위의 위험성을 지적하는 보도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일부 전문가는 결함이 있거나 위조된 스마트폰 충전기를 욕실에서 사용하는 것은 감전사의 위험을 더욱 높일 수 있다고 경고하기도 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게 무슨 일" 밤 사이 싹 사라진 가상화폐들…집단소송 준비
  • 김종인, '윤석열 중심 연합' 시사 "국힘이 합세할 수도"
  • 엿새 만에 '500명 대'…이개호 의원 비서 '방역수칙 위반'
  • [단독] 주운 카드로 모텔 결제한 중학생들…또래 폭행까지
  • 동생 죽음에 분노한 이하늘 "DOC 동료 김창열 탓" 왜?
  • 함소원, 여론 조작 부인 "법정서 밝히겠다" [전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