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러, 9일 군축 막바지 협상

기사입력 2009-11-03 01:36 l 최종수정 2009-11-03 02: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략무기감축협정 시한 만료가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러시아와 미국이 오는 9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추가 협상을 벌일 예정입니다.
러시아 외무부는 성명을 통해 협상 일정을 전하며 "양국 협상 대표단이 12월5일 시한 만료 전 서명이 이뤄져야 한다는 각오로 새 협정서를 마련하는 데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미국과 러시아 양국 대표단은 지난달 19~30일 제네바에서 협상한 바 있습니다.
양국 정상은 지난 7월 모스크바에서 새 협정 발효 후 7년 안에 핵탄두 수를 1천500~1천675개로, 대륙 간 탄도미사일 등 발사수단도 500~1천100개로 줄인다는 양해각서에 서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강달러'에 외환보유액 197억 달러 급감...금융위기 후 최대폭
  • "민중은 개돼지" 망언 논란 나향욱, 교육위 국감서 업무보고
  • [속보] 법원 '비상상황 구체화' 당헌 효력정지 신청 각하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베트남 다낭 호텔 수영장서 한국인 관광객 '감전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