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영국 '감세안' 백지화…열흘 만에 철수

기사입력 2022-10-03 19: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국 정부가 파운드화 가치 급락 등 국제 금융시장에 혼란을 일으킨 대규모 감세안을 열흘 만에 철회하기

로 했습니다.

쿼지 콰텡 영국 재무부 장관은 트위터에 소득세 최고세율 45% 철폐를 추진하지 않겠다는 성명을 올렸고 트러스 영국 총리도 이를 공유하며 기정 사실화 했습니다.

지난달 23일 영국 정부의 감세안이 발표된 후 파운드화 가치는 사상 최저를 기록했고, 영국 국채 금리도 급등하는 등 금융 시장에 큰 혼란을 가져온 바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화물차주 일부 현장 복귀…정유업계 업무개시명령 초읽기
  • 파월, "12월부터 속도 조절…금리 인상은 계속"
  • 백지 들고 '시진핑 반대' 외친 중국인 유학생들…시위 대열 합류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