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국회 사개특위 여야 충돌…문무일 "검찰 수사종결권 유지"

이동석 기자l기사입력 2018-03-13 19:30 l 최종수정 2018-03-13 20:42

【 앵커멘트 】
오늘도 국회에선 여야 의원들의 충돌이 이어졌습니다.
검찰 개혁과 관련해 사법개혁특별위원회가 열렸는데, 파행을 거듭하다 결국은 감정 다툼으로 번졌습니다.
이동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가 시작되자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 대상인 자유한국당 염동열 의원의 거취를 놓고 공방이 벌어집니다.

▶ 인터뷰 : 진선미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지금 현재 압수수색까지 당하고 피의자로 조사받고 있는 염동열 의원이…."

▶ 인터뷰 : 염동열 / 자유한국당 의원
- "사법개혁을 위해서 열심히 노력하고자 하는 국회 의정 활동을 침해받을 이유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급기야 자유한국당은 민주당 백혜련 의원을 공격하며 사개특위는 파행으로 이어졌습니다.

▶ 인터뷰 : 장제원 / 자유한국당 의원
- "안미현 검사와 백혜련 의원이 커넥션이 있다는 제보가 나오고 있습니다."

▶ 인터뷰 : 백혜련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제가 국회 들어와서 제일 황당한 일을 겪었습니다. 인격모독이고 명백한 명예훼손입니다."

정회가 반복되는 가운데 사개특위에 출석한 문무일 검찰총장은 경찰에 수사종결권을 주는 방안에 반대 뜻을 밝혔습니다.

▶ 인터뷰 : 문무일 / 검찰총장
- "수사권을 일방적으로 수사 사법 통제에서 벗어나게 한다면 국가적으로 큰 폐해올 것이 불 보듯 뻔합니다."

문 총장은 이어 검찰의 직접 수사를 대폭 줄이고 직접 수사가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범죄 첩보를 경찰에 넘기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사개특위 소속 민주당 의원들은 염동열 의원의 사퇴를 요구하며 최소한의 도덕적 책임을 질 것을 요구해 사개특위를 둘러싼 여야의 기 싸움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이동석입니다.

영상취재: 박상곤 기자
영상편집: 이소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